언론속의 코리아펀딩
  • P2P금융 코리아펀딩, ‘유바이오로직스’ 청약을 위한 공모주펀딩 상품 출시
  • ‘연 수익률 12%, 투자 기간 2일의 펀딩 상품’ 코리아펀딩은 17일 유바이오로직스 공모주 청약에 필요한 자금을 모집하기 위한 ‘공모주펀딩 19호’ 상품을 출시했다. 목표액은 3억 8000만 원이다.
  • 뉴스바로보기 →
  • P2P금융 코리아펀딩, 주식 투자자를 위한 IPO펀딩 상품 출시
  • 직장인 박영동(가명)씨는 최근 만기가 도래한 정기예금통장을 보고 고민에 빠졌다. 또다시 정기예금을 들자니 이자가 연 1%대에불과해 물가상승률에도 못미치기 때문이다. 주식투자를 하자니 주가가 이미 오를 대로 올라 너무 늦은 것이 아닌가 걱정이 됐다. 박 씨는 ‘수익률도 좋으면서 안전한 재테크 방법이 없을까?’라는 고민을 하던 중최근 P2P금융플래너의 소개로 P2P금융기업 코리아펀딩의 IPO펀딩에 관심을 갖게 됐다.
  • 뉴스바로보기 →
  • P2P금융 코리아펀딩, 장외주식 담보 펀딩 30분 만에 투자 마감
  • 우량 장외 주식을 담보로 펀딩하는 P2P금융 상품에투자자가 몰리고 있다. 코리아펀딩이 지난 10일 출시한 연 수익률 15%의 ‘하이푸헬스케어펀딩’이 오픈 30분 만에 목표액을 조기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 뉴스바로보기 →
  • 출시마다 성황리 마감하는 코넥스펀딩의 인기비결
  • 오픈 30분 만에 목표액 달성한 코넥스펀딩 2호, 강력한 투자자 보호 장치가 인기 비결’ 코넥스 시장에 상장된 기업의 주식을 담보로 펀딩하는 P2P금융 상품이 투자자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P2P금융 기업 코리아펀딩이 2017년 1월 6일 출시한 코넥스펀딩 2호가 오픈 30분 만에 목표액 1억 2,500만 원을 달성했다. 2016년 12월 15일 오픈한 코넥스펀딩 1호도 5억 원 펀딩에 성공했다.
  • 뉴스바로보기 →
  • 코넥스 상장 기업들을 위한 P2P금융 상품 '코넥스 펀딩' 각광
  • #. 사업체를 운영 중인 김우빈(가명) 사장의 회사는 코넥스 상장 기업이다. 우수한 기술력으로 주변에서 인정받고 있지만 단기운영자금은 늘 걱정이다. 자금을 확보하기 위해 은행에 갔지만 대출받기는 쉽지 않았다. 걱정의 나날을 보내던 김사장은 우연히 P2P금융 기업 코리아펀딩에서 출시한 코넥스펀딩을 알게 됐다. 코넥스 상장 주식으로 단기운영자금을 확보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코리아펀딩에 펀딩 신청 상담을 요청했다.
  • 뉴스바로보기 →
  • 무선통신 장비 양산을 위한 P2P금융 상품 출시
  • ‘코리아펀딩…연 수익률 17%, 투자 기간 2개월의 제품양산자금펀딩 3호 펀딩 상품 출시’ 제품 수요 증가에 맞춰 생산 자금이 필요한 기업에 이로운 P2P금융 상품이 출시됐다. 코리아펀딩이 연 수익률 17%, 목표 금액 3억 원의 제품양산자금펀딩 3호를 출시한 것이다. 투자 기간이 2개월이고 투자 수수료까지 면제하는 펀딩 상품이라 P2P금융이 생소한 투자 초보자들에게 매력적인 상품이다.
  • 뉴스바로보기 →
  • 코리아펀딩, 연 15% '원모어펀딩2호' P2P상품 출시
  • 부동산, 주식 등 13억 원 상당의 담보물로 2억5000만 원을 펀딩하는 P2P금융 상품이 출시됐다.
  • 뉴스바로보기 →
  • P2P금융 코리아펀딩, 연 17% 제품양산자금펀딩 출시
  • 무선랜 전문 기업 ‘알에프비젼’이 최근 제품양산자금펀딩을 P2P금융기업 코리아펀딩에 신청했다.
  • 뉴스바로보기 →
  • 코리아펀딩, ‘파이온텍’ 주식 담보 P2P금융 상품 출시
  • 2001년 설립된 ‘파이온텍’은 펩타이드와 피부침투 등 나노바이오기술을 응용한 기능성화장품을 제작하는 기업이다
  • 뉴스바로보기 →
  • 코리아펀딩, 연 14% 우량 장외 주식 담보 P2P금융상품 출시
  • 코스피 상장을 준비 중인 우량 장외 주식을 담보로 펀딩을 진행해 투자자에게 높은 수익률을 제공하는 P2P금융 상품이 출시됐다. P2P금융 전문기업 코리아펀딩은 에이프로젠 투자 상품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 뉴스바로보기 →
고객센터 1833-9188

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12:00 - 13:00)

펀딩 뉴스레터 구독하기 admin@koreafunding.co.kr